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강남 재개발 ‘진흙탕 수주전’ 후폭풍 “일부 조합원 먼저 금품 요구”

금품살포 고소고발 이어져…시행사-조합원 ‘딜’ 건설사 관여 입증 쉽지 않아

[제1328호] | 17.10.20 15:5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