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[전철남] 사상사고 겪은 지하철 기관사들 "혹시 또 사람이 뛰어들지 않을까"

직접 만난 피해 기관사들 "시신 직접 확인, 수습 뒤 종착지까지 다시 운행...트라우마 상담치료? 형식적에 불과"

온라인 | 17.12.06 14:5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