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화제

독배가 된 차이나머니…‘판타지오 사태’를 바라보는 엔터계의 자세

“경영권 방어 못하면 끈 떨어진 연 신세”

[제1340호] | 18.01.12 23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