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대우건설 매각 실패 누구 책임인가

대우 ‘해외 부실’ 호반 ‘포기 습성’ 산은 ‘인사 실패와 인수가 조정폭 제한’ 막상막하

[제1344호] | 18.02.09 14:14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