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덤 앤 더머 싸움 보듯’…검경, 수사권 조정 신경전 점입가경

드루킹 사건 수사 비난 여론에 검경 서로 “네 탓” 주장…청와대의 애매한 태도 지적도

[제1357호] | 18.05.10 18:2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