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인터넷전문은행 특혜-자본규모 논란 해소?’ 케이뱅크, 1500억 유상증자 결의

우리은행-KT-NH투자증권 등 신주 배정...자본금 5000억 원 확장 예정

온라인 | 18.05.30 17:4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