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“진작 뺐어야 했는데…” 신동빈 롯데 회장, 뒤늦은 중국 백화점 철수 속사정

‘중국 투자 실패론’ 주장 신동주와 경영권 분쟁 속 매각 늦춰…결국 손실 키운 셈

[제1369호] | 18.08.06 13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