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제주

폐가 방치 개 33마리...견주 반환 요구에 동물단체 반발

“주인이 원한다면 학대의 현장에 돌려보내야 하는 것이 ‘법’?”

온라인 | 18.08.16 15:0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