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교보생명 재무적 투자자 ‘투자 회수’ 요구…신창재 회장 코너 몰린 사연

상장 시 신주발행 불가피…주식 가치 떨어지면 주주 반발 불보듯…신 회장 지분율 희석돼 경영권 방어 난관도

[제1382호] | 18.11.06 13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