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화제

“이 제품을 집에 들이십시오” 드라마 대사·캐릭터를 광고에 ‘슬쩍’...‘패러디 광고’ 민낯

저작권·초상권 교묘히 피하는 ‘얌체’ 기업들…문제는 권리 인정 여부

[제1394호] | 19.01.25 16:04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