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정부·여야·청와대까지 손 닿는 한체대, 교육부 감사 제대로 될까

교육부 파견 상당수…‘전명규 비호’ 모 교수는 안민석·이철우·박원순과 인연…모 교원 남편은 청와대 비서관

[제1398호] | 19.02.22 21:3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