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버닝썬 사태’에 실적 부진까지...위기의 YG엔터테인먼트 빛과 그림자

‘빅뱅’ 부재에 신사업 개발로 활로 뚫는 중…3대 연예기획사 이미지 회복 가능할까?

[제1400호] | 19.03.06 17:1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