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한진그룹 ‘총수’ 지정은 됐지만 ‘변수’ 가득

조원태 ‘동일인’ 지정…삼남매 상속분 확정 전까지 ‘엄마’ 이명희 역할 클 듯

[제1410호] | 19.05.17 11:1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