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코웨이 인수 후보자들 “목마른 쪽은 웅진”…몸값 하락 기다린다

급매상황 알려져 시간끌기로 대응…렌탈업계 경쟁자 늘어 성장성도 의문

[제1417호] | 19.07.04 16:2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