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“제3지대 만들자” 박지원파 러브콜에 손학규파 주저하는 까닭

총선 앞두고 “이대론 안된다” 공감대 있지만…손측, 보유 자산·공천권 탓 탈당 원치 않아

[제1420호] | 19.07.25 14:5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