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고금리 장사’ 눈칫밥인데…일본계 금융사들 불매운동 확산에 전전긍긍

아직 눈에 띄는 예금 이탈이나 대출 감소 없지만 ‘타깃’ 될라 초긴장

[제1420호] | 19.07.26 15:2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