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파크보다 쥬얼리?’ 이랜드 계열사 이월드에 쏠린 시선

최근 아르바이트생 놀이기구 사고로 시끌…이월드 “회사 차원에서 필요한 지원할 것”

[제1424호] | 19.08.20 15:1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