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대권 밑그림 그리는 중? 나경원의 ‘황교안 패싱’ 설왕설래

나 원내대표 정계개편·대여투쟁 등 놓고 황 대표와 다른 목소리…원내대표 측 “당 살리려고 한 것” 일축

[제1428호] | 19.09.19 18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