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논문 공저자로 미성년 자녀 이름 올린 대학교수들 무더기 적발

5곳 특별감사 결과 미성년자 공저자 기재 794건으로 늘어

온라인 | 19.10.17 16:3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