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‘셋’으로 나뉜 국민의당, 다시 한 자리 모였지만…뚜렷한 입장차

당권파 “제3지대 대통합 추진” vs 안철수계 “손학규 물러나고 비대위”

온라인 | 19.10.22 18:4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