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환상의 듀오냐, 완전한 결별이냐…이해찬·이낙연 ‘2이’ 시소게임

‘조국 사태‘ 후폭풍 이해찬 비토론 확산…’대선주자‘ 선두권 이낙연 총선 역할론 주목

[제1343호] | 19.11.01 09:24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