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영화

북미 관객 사로잡은 ‘기생충’ 칸 이어 오스카 트로피 거머쥘까

“봉준호는 천재” 국제영화상 넘어 감독상 등 언급…“영어권 영화제” 한계도 뚜렷

[제1435호] | 19.11.07 16:2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