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“나는 무죄입니다, 기분 좋습니다” 화성 8차 사건 재심 윤씨 100일의 기록

‘다 끝난 일을 왜?’ 석 달 전 고통받던 그의 달라진 오늘…‘경찰 20년 명예 걸고 재수사’ 수사반장 비보엔 충격도

[제1442호] | 19.12.27 13:4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