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“구태 답습할 수밖에” 2020 총선의 해, 청년정치의 민낯

검증 안 된 영입, 실수 연발, 제 식구 챙기기, 특별당비…중앙당도 관리 외면 “차라리 없애라”

[제1442호] | 19.12.27 21:5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