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정의당 “비례한국당, 한국당 하청조직…배우자를 바지사장으로”

비례한국당 창준위 대표자가 한국당 부총장 배우자로 밝혀져

온라인 | 20.01.12 02:3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