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갓갓’ 문형욱 뒤에 보이는 ‘바키’ 쿠리야마 류의 그림자

성인콘텐츠 전문가들 “한국형 스너프 필름 만들려다 성착취 범죄로 발전했을 가능성 높아”

[제1463호] | 20.05.19 16:1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