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고민정 “지쳐있었다…아동 관련 법안 보완 하고파”

“잠시 잊고 있었던 소명을 직시한다…다양한 의견 들으려 한다”

온라인 | 20.06.20 21:34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