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종교 전문가는 왜 없지? 대체역 심사위원 29명 면면 살펴보니

‘양심적 병역거부’ 임태훈 등 법조인·교수·인권활동가 등으로 구성 “양심·신념 판단 근거 명확해야”

[제1468 호] | 20.06.26 13:5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