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시스템 무너진 자리 ‘옵티머스 펀드’ 독버섯처럼 자랐다

투자자 자산 맘대로 운영에 문서 위조까지…예탁원·수탁사의 감시·견제 기능 작동 안해

[제1468호] | 20.06.26 15:3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