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운동권 출신 벤처 신화가 ‘라임’ 관련 버스회사에 나타난 까닭

수원여객운수 행사에 전기차 업체 대표 자격 참석…이철상 “언론과 얘기하기 싫다”

[제1457호] | 20.04.10 20:0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