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인본부

양평, 구속된 장애인시설 설립자 부부 3차 공판 열려

변호인, “지적장애인 진술, 지능지수 낮아 신빙성 없다(?)” 증인신문 ‘논란’ / 증인들 “지적장애인이지만 버스와 지하철은 물론 직장도 다녔다” 반박 / 설립자측, 산하시설 원장 등 직원 4명 증인 신청... 12월 11일 “결심 공판”

온라인 | 17.11.07 17:1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