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강원

여주시장vs양평군수 고소·고발 난타전… 감정의 골 깊어가는 이웃사촌

원경희 여주시장 “김선교 양평군수, 부하 뒤에 숨지 말고 직접 나서라” / 변세철 원 시장 고발·이충우 배포 보도자료는 “치부 덮기 위한 야비한 거짓말”

온라인 | 18.05.06 02:2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