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연동형 비례제의 역설, 군소정당 설 자리 있을까

다양성 촉진 취지에도 양당 꼼수로 위성정당만 이득…“군소정당 대부분 3% 넘기지 못할 것”

온라인 | 20.04.10 14:2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