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강원

(여주·양평 총선) 최재관-김선교 ‘양평의병 기념관’ 건립 두고 치열한 공방

최 후보 측 “공보물에는 양동면에 설립하겠다고 하고 지평면에 가서는 실수라 해명” / 김 후보 측 “공보물 작성 과정에서 착오 발생 ‘죄송’...주민들에게 사과와 해명 했다”

온라인 | 20.04.12 19:1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