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결국 ‘압박카드’…한앤코, 남양유업 홍원식 회장 상대 소송 제기

한앤코 “이행지연과 무리한 요구 지속”…홍원식 회장 측 “비밀유지 의무 위반 중단해야”

온라인 | 21.08.30 16:1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