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충청본부

을지재단 박준영 회장 마약성분 진통제 투여 사과

“대리처방은 사실과 다르다며 의사의 의학적 판단에 따라 처방된 것”

온라인 | 17.12.26 12:0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