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인명진·서청원 ‘썰전’…그럴 사이 아닌데 예상밖 혈투

인명진을 ‘김종인급’으로 올리려는 각본 의혹…평소 격의 없이 지내는 사이

[제1287호] | 17.01.09 09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