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20년 전통 장례식장, 대형 상조회사에 쫓겨날 위기

“꼼수 계약” VS “합법 절차”…영세 업체는 곡소리

[제1289호] | 17.01.20 21:1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