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“석방시켜 준 게 누군데…” 신동빈 롯데 회장 부산서 원성 듣는 까닭

부산 롯데타워 용도 변경 가능 때까지 의도적 개발 지연 논란…“분양 장사 위한 꼼수” 지적

[제1391호] | 19.01.05 14:5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