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오거돈 부산시장 “어떤 행동으로도 용서받을 수 없어” 공식 사퇴

“피해자 또 다른 상처 입지 않도록 보호해달라” 강조

온라인 | 20.04.23 11:3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