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IT

포털 다음, 댓글 서비스 개편 후 악플 줄었다

카카오 “지속적 서비스 개편으로 기업의 디지털 책임 다할 것”

온라인 | 20.06.19 18:1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