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개천절 집회 봉쇄 놓고 여야 날선 공방

주호영 “의료방역은 없고 정치방역 국가 됐다” vs 강선우 “국민 안전 지키기 위한 최후의 보루”

온라인 | 20.10.04 16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