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전태일 열사는 왜 끌어다 쓰냐, 윤희숙 ‘주 52시간 연기가 전태일 정신’ 논란

윤 의원 “최저임금 올라 약자 일자리 뺏겼다”

온라인 | 20.11.13 17:5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