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제3후보 급부상 추미애, ‘추다르크’가 강점이자 약점

이낙연 대세론 흔들리자 추미애 대안론 부상…강성 이미지 ‘친문층’엔 어필 ‘중도층 포섭’엔 걸림돌

[제1500호] | 21.02.04 22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