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[기자수첩] 낙동강변 살인사건 탐사보도 5년, 진실 드러나다

수사기록 확인 후 박준영 변호사에 무작정 전화…40여 차례 보도 ‘재심 무죄 바늘구멍 뚫어’

[제1500호] | 21.02.08 18:2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