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코로나로 지갑닫자 지폐 수명 늘어났다…5만원권 14년6개월

한은 “다른 나라 대비 경조금‧용돈 등 개인 간 거래에 널리 사용”

온라인 | 21.02.07 16:2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