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정청래 “김무성도 갔는데…반짝 1위 윤석열도 사라질 것”

“윤석열 때문에 국힘 대선주자 페이드아웃…윤, 건투를 빈다”

온라인 | 21.03.08 16:4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