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코로나 승자’ 신종·호황분야 탈세자 67명 세무조사

국세청 “급증한 소득 숨기기 위해 의도적이고 적극적인 탈세”

온라인 | 21.05.25 13:5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