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n번방 이용자 26만명 처벌 수준은 ‘VIP급 회원’에 달렸다?

거래내역 드러나면 처벌 가능하지만 입증 쉽지 않아…“유력인사 드러나면 파급력 커져”

[제1455호] | 20.03.26 16:3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