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대우조선 관련 특혜·로비설 박수환 뉴스컴 사장의 민낯

‘제2 린다김’ 수군…그녀의 고객들 떨고 있나

[제1267호] | 16.08.23 16:3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